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슈가도 사과…BTS 샘플링 '美 대학살 사건'
"의지로 치료"…췌장암 4기 유상철 근황
펜션 아냐?…조은숙, 한강뷰 호화 하우스
38살 영탁, 면허 없는 이유 '상상 그 이상'
무보정도 가뿐…채은정, 수영복 입고 아찔
얼마나 짧길래.…치어리더, 사라진 하의 '헉'
박선영 "친구 남편 외도 알렸더니…" 충격
"알려진 것보다 더"…김연경 연봉 얼마길래?
.
흥국생명-IBK기업은행, KOVO컵 첫날 나란히 승리
19-09-21 18: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흥국생명과 IBK기업은행이 KOVO컵 첫날 나란히 승리를 거뒀다.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는 21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19 순천-MG새마을금고컵 프로배구대회 여자부 A조 예선 KGC인삼공사와의 개막전에서 세트 스코어 3-1(25-13, 25-17, 19-25, 25-16)로 승리했다.

이한비와 김미연이 양 팀 최다인 18점씩을 담당하며 승리를 견인했다. 이주아는 15점, 김세영은 11점으로 지원 사격. 블로킹에서 5-9로 뒤졌지만 서브에선 4-2 우위를 점했다. 반면 인삼공사에선 외국인선수 디우프가 16점으로 분전했다. 다만, 공격 성공률은 26.41%에 그쳤다.

흥국생명은 1세트 초반 상
대의 연이은 범실과 김세영, 이주아 등 센터진을 앞세워 12-6 더블 스코어를 만들었다. 이후 김미연, 이한비가 본격적으로 공격에 가세했고, 20-12에서 이주아가 이동 공격을 성공시키며 승기를 가져왔다. 24-13에서 김미연의 오픈 공격이 쐐기 샷이었다.

2세트도 무난했다. 10-9 근소한 리드에서 이한비와 김미연이 전위와 후위를 가리지 않고 상대 코트를 공략했다. 13-12로 쫓기기도 했지만 김미연이 서브 득점으로 흐름을 끊은 뒤 이한비가 연속 공격에 성공했다. 김세영의 속공과 김미연의 후위 공격으로 20-14를 만든 흥국생명은 상대 범실로 손쉽게 세트 스코어 2-0을 만들었다.

3세트는 접전이었다. 19-19까지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승부가 전개됐다. 그러나 디우프의 공격으로 19-20 열세에 처한 뒤 범실과 다시 디우프, 채선아의 공격을 막아내지 못하며 셧아웃 승리에 실패했다.

4세트 초반 이주아, 이한비를 앞세워 8-4 주도권을 되찾았다. 이한비의 날개 공격과 이주아의 중앙 공격이 높은 성공률을 보였다. 이주아와 김나희의 연속 득점으로 21-15가 됐고, 막판 다시 김미연까지 득점에 가세하며 개막전을 승리로 장식했다.

한편 뒤이어 열린 경기에선 IBK기업은행 알토스가 수원시청을 세트 스코어 3-0(28-26, 25-10, 25-20)으로 꺾고 역시 첫 승을 신고했다. 외국인선수 어나이가 양 팀 최다인 25점을 올렸다.

[흥국생명. 사진 = KOVO 제공]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펜션 아냐?…조은숙, 한강뷰 호화 하우스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조은숙이 드라마 세트장 같은 집을 공개했다. 31일 방송된 JTBC '유랑마켓'에서 조은숙은 자신의 집을 소개했다. 아파트 임에도 한강뷰 테라스 등 독특한 구조를 갖춘 조은숙의 집을 본 서장훈은 "여기는 아파트라고 하기...
종합
연예
스포츠
수담, 시크릿넘버 비주얼 센터 '인형이네 인...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카일리 제너, 백인경찰에 사망 조지 플로이드 애도…트럼프 “약탈 시작되면 총격시작” 공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