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예사롭지 않은 '대문자 S라인 몸매'
신종훈 "아내가 나보다 커 주변서 잠자리 걱정"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또 했어?'…송민호, 등 뒤덮은 빼곡한 타투
김민석 "식비 100만 원 넘었는데…" 기적의 논리
'이게 다 얼마?'…안혜경, 20년간 모은 가방 공개
박원숙 "가족여행 가본 적 없어…내 죄" 셀프 디스
최소미, 선명하게 드러난 볼륨 자국 '어머나!'
.
'내일의 기억' 서유민 감독 "김강우, 흠잡을 데 없는 배우…함께 대사 고민도" (인터뷰①)
21-04-22 16: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서유민 감독이 배우 김강우의 호연과 연기 열정에 극찬을 쏟아냈다.

영화 '내일의 기억' 각본과 연출을 맡은 서유민 감독을 22일 오후 온라인 화상 인터뷰로 만났다.

'내일의 기억'은 추락 사고로 기억을 잃은 뒤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이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 나가며 남편 지훈의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배우 서예지와 김강우가 각각 수진, 지훈으로 분해 묵직한 존재감을 선사한다.

'외출'(2005), '행복'(2007), '열정같은 소리하고 있네'(2015), '극적인 하룻밤'(2015), '덕혜옹주'(2016), '자전차왕 엄복동'(2018)의 각색과 각본에 참여한 서 감독의 장편 영화 연출 데뷔작이다
. 당초 지난해 개봉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오랜 기다림 끝에 관객을 만나게 됐다.

극 중 김강우는 수진의 남편이자 아내가 잃어버린 진실을 감추려는 남자 지훈을 깊이 있는 표현력으로 완성해냈다. 거듭 김강우에 대한 진심 어린 애정을 드러낸 서 감독은 "예전부터 좋아하는 배우였다. 출연하신 영화를 다 봤다. 특히 '사라진 밤'(2018)에서 스릴러 연기가 너무 좋아서 인상 깊었다"고 돌이켰다.

그는 김강우를 "얼굴에 선과 악이 동시에 있는 배우"라고 칭하며 "궁금증을 갖고 가야 하는 영화의 특성과 잘 어울린다고 생각해서 부탁드렸다. 처음에는 역할을 어렵게 느꼈던 것 같다. 톤을 어떤 방식으로 잡고 연기할지 고민이 됐다고 말해주셨다. '어려울 것 같다'며 한 차례 고사했는데 '충분히 잘하실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득했고 결국 같이 해주셨다. 잘해주셨다고 생각한다. 보시는 분도 연기로 흠잡을 데 없다고 생각하실 거다"라고 말했다.

영화 촬영 전부터 김강우와 머리를 맞대고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서 감독은 "프리 프로덕션 때 만나서 이야기를 많이 했다. 주말이든 주중이든 사무실로 오셔서 대화를 나눴다"라며 "캐릭터를 위해 대사를 같이 고민했고 김강우 배우가 주신 의견으로 보강하면서 촬영을 진행했다. 김강우 배우가 주신 디테일이나 대사가 더 좋아서 만족스러웠다. 영화 마지막 대사도 의견을 주셔서 바꿨다"고 설명했다.

'내일의 기억'은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사진 = (주)아이필름 코퍼레이션, CJ CGV(주) 제공]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온천서 본 송은이 몸매는…" 후끈 증언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개그우먼 김신영이 직접 본 송은이의 몸매를 증언했다. 17일 방송된 JTBC '독립만세' 마지막 회에서는 송은이의 집에 모인 셀럽파이브 멤버들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안영미는 송은이에게 집들이 선물로 속옷을 건넸고,...
종합
연예
스포츠
에스파 카리나 "'넥스트 레벨'통해 강렬한 ...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아리아나 그란데, 150억 자택서 2살 연하 부동산업자와 결혼 “소소하고 친밀한 결혼식”[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