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조현, 부풀어 오른 빵빵 볼륨 '상당한데?'
휘날리는 치어리더 초미니 '아찔해서 못 보겠네'
박세리, 자식 같은 남편 업어키울 팔자?
지석진, 탁재훈 돌직구에 "표현 XX 같다" 짜증
솔직한 문세윤 "'1박' 멤버에 대형★ 없어서…"
공무원이 115억 횡령해 가상화폐에 투자 '충격'
'영끌' 설현, 시선 강탈하는 깊은 가슴골
강호동, 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눈시울 붉어진 케이타 '박진우에게 진심 어린 걱정'…형! 괜찮아? [곽경훈의 현장]
21-12-08 04:3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경훈 기자] '용병이 아닌 진정한 팀 동료로의 모습을 보였다'





케이타가 경기중 자신과 충돌해서 코트에 누워 있는 박진우를 보면서 걱정스러운 눈빛을 보냈다.

지난 2일 오후 경기도 의정부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2012~2022 도드람 V리그' KB손해보험-OK금융그룹의 경기 KB금융그룹이 7-4로 리드하던 4세트에서 벌어졌다.

케이타와 박진우가 볼 처리를 하던 중 케이타의 어깨에 점프를 하던 박진우의 다리가 걸렸다. 그후 중심을 놓친 뒤 박진우는 심판대에 턱 부위를 충돌한 뒤 코트 바닥에 머리가 먼저 떨어졌다. 충격으로 박진우는 약 1분간 코트에 누워 있었다. 순간 코트는 정막이 흘렀다.

본의 아니게 자신과 충돌한 뒤 일어나지 못하는 박진우를 본 케이타의 눈빛은 흔들렸다. 진심으로 걱정하는 표정이 보였고 동료들은 케이타를 위로했다. 의료진이 들것을 가지고 박진우의 상태를 확인했다. 얼마간의 시간이 지난뒤 박진우는 고개를 흔들면 일어났다.

걱정을 많이 하던 케이타는 오히려 팀 동료의 위로를 받았다. 코트에 일어선 박진우에는 케이타에게 괜찮다는 표정으로 다가갔고, 케이타는 정말 미안하다는 제스쳐와 함께 박진우에게 다시 한번 위로와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경기에서는 KB손해보험이 웃었다. 세트 스코어 4-1(16-25 25-20 25-23 28-26)로 역전승을 거뒀다.

케이타는 32득점을 올리며 KB손해보험의 승리를 이끌었다. 반면 양팀 통틀어 최다 득점은 39점을 올리며 트리플크라운을 기록한 OK금융그룹 레오는 웃지 못했다.

한편 케이타는 V-리그 남자부의 역대 세 번째 아프라카 선수이다. 16세 때부터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그가 한국에 오기 전에는 세르비아 리그에서 득점왕을 차지하였다.

케이타는 2021년 현재 KB손해보험 선수단 중 가장 어린 선수이다. 2020년 비대면으로 치러진 KOVO 남자부 트라이아웃에서 전체 1순위로 KB손해보험에 지명되었다. 당시 감독이었던 KB손해보험 이상렬 감독은 2019-20시즌 세르비아 리그에서 득점 1위, 서브 1위를 기록한 젊고 신장이 좋은 라이트이기 때문에 선택했다고 밝혔다.

[글/사진 =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세리, 자식 같은 남편 업어키울 팔자?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골프 여제 박세리의 금전운, 연애운이 공개됐다. 25일 오후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 '노는언니2'에서 멤버들은 2022 신년운세를 보기로 했다. 이에 역술가는 박세리에게 "재운을 조금 과하게 가지고 태어났기 때문에 돈은 ...
종합
연예
스포츠
리정, 컬투쇼 출격 '여유로운 손인사' [MD동...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동성연인과 약혼파티, 너무 좋아” 크리스틴 스튜어트 행복한 열광[해외이슈]
“키아누 리브스 티베트 콘서트 참석” 중국서 맹비난, ‘매트릭스4’ ‘존윅4’ 보이콧[해외이슈]
“또 디카프리오가 찍어줬나” 23살 연하 카밀라 모로네 아찔한 비키니 몸매[해외이슈]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2년 동안 속인게 재미있어”, 앤드류 가필드가 알린 사람은?[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