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KBI그룹, 베트남 진출 5년만에 매출 급성장...사업 박차
22-08-10 10:2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석희 기자]KBI그룹이 베트남 진출 5주년을 맞이한 KBI코스모링크 비나의 안정적인 매출 실적을 바탕으로 각 분야의 계열사를 통한 공격적인 베트남 사업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10일 밝혔다.

KBI그룹의 KBI코스모링크 비나는 2017년 베트남의 ‘SH-VINA’의 지분을 KBI메탈이 주도하여 KBI그룹 콘소시엄이 100% 지분 참여로 M&A를 진행해 KBI그룹의 아시아 진출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KBI코스모링크 비나가 베트남에서 꾸준히 사업을 영위한 결과 지난 22년 4월엔 베트남 정부 소비자 보호협회가 주관해 해마다 베트남내 우수한 품질과 양질의 서비스로 소비자 만족도를 조사해 우수 업체를 선정하는 ‘골든 브랜드 베트남 TOP 20’에 선정됐다.

베트남 진출 후 지속적인 품질관리와 영업 강화로 2021년 매출은 2020년도 270억원보다 90억원 증가한 360억원을 달성하고 올해는 400억원 목표로 순항 중이다.

또한 대구경강관 종합 전문기업 동양철관은 지난 8월 3일 베트남 국영 석유회사인 페트로 베트남 산하 석유탐사개발회사(PVEP-POC)와 다이 헝 광구 확장 공사(DAI HUNG FIELD DEVELOPMENT PROJECT – PHASE 3)에 128억원 규모의 해상 구조물 건설용 강관 납품 수주계약을 체결하며 KBI그룹 계열사의 시너지를 통한 베트남 진출의 성과를 거두고 있다.

KBI그룹의 경영진도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지난 8월 1일 한-베트남 의원친선협회 주최로 열린 수교 30주년 기념 베트남 방한단 환영 만찬에 참석한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은 베트남 장차관급 고위 인사인 ‘보 반 트엉’ 당 상임서기, ‘레 꾸옥 퐁’ 동탑성 서기장 등과 만나 계열사의 공격적인 베트남 진출 사업에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미 KBI그룹은 KBI건설을 통해 LH가 실시하는 베트남 최초 한국형 산업단지로 하노이 남동측으로 36km 떨어진 흥옌성 지역에 143만1000㎡(43만평) 규모로 조성될 예정인 한-베트남 경제협력 산업단지 진행에도 지분 투자를 하고 있다.

박한상 KBI그룹 부회장은 “KBI코스모링크 비나의 베트남 진출을 시작으로 KBI건설, 의료재단 등 각 계열사들의 시너지를 통해 다양한 사업을 검토 중”이라며 “향후 병원, 환경사업 진출과 물류 플랫폼을 통한 수출입 무역 등 추가 사업 계획도 구상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사진=KBI그룹] 이석희 기자 goodluc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승기, '집사부2' 망설이는 이유? 후크엔터XSBS 공동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SBS '집사부일체' 시즌2 합류를 확정 짓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가 후크엔터테인먼트가 '집사부일체' 공동 제작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승기의 SBS '집사부일체' 시즌2 합류 불발설과 관련해...
해외이슈
‘파친코’ 고담어워즈 작품상 쾌거, 김민하는 수상 불발[해외이슈]
“남성 상대 성범죄 혐의” 케빈 스페이시, 스릴러 영화 캐스팅 “뛰어난 배우”[해외이슈]
“벤 애플렉과 결혼 취소하고 죽을 것 같았다”, 제니퍼 로페즈 솔직 고백[해외이슈]
21살 빌리 아일리시, “31살 제시 루더포드는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 뜨거운 애정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