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4타수 무안타 1볼넷' 김하성 4G 연속 출루…팀은 연장 끝에 LAD에 0-1 패배
22-09-29 14:2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건호 기자]김하성이 2경기 연속 안타를 치지 못했지만, 4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했다.

김하성은 29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의 홈 경기에서 1번 타자 유격수로 출전했다. 김하성은 4타수 무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48이다.

1회말 첫 타석에서 김하성은 볼넷으로 나갔다. 이어 매니 마차도의 안타가 나오며 1사 1, 2루가 됐다. 하지만 브랜든 드루리와 윌 마이어스가 삼진 아웃당하며 득점으로 연결되지 못했다. 3회말에 다시 선두 타자로 나선 김하성은 삼진으로 물러났다. 5회말 타석에서는 2루수 앞 땅볼로 아웃됐다.

6회말 샌디에이고가 득점 기회를 잡았다. 1아웃 상황에서 마차도가 볼넷으로 나간 뒤 도루에 성공했다. 이어 드루리의 안타가 나오며 1사 1, 3루가 됐다. 하지만 마이어스와 제이크 크로넨워스가 내야 뜬공으로 물러나며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8회말 김하성은 선두 타자로 네 번째 타석에 들어섰다. 바뀐 투수 옌시 알몬테의 초구를 노려쳤지만, 수비 시프트에 걸렸다. 2루수 개빈 럭스가 잡아 1루에 송구해 아웃됐다. 두 팀은 좀처럼 득점하지 못했다. 결국, 연장 승부까지 이어졌다.

10회초 다저스가 점수를 뽑았다. 2루 주자 무키 베츠가 패스트볼로 3루까지 진루했다. 이어 프레디 프리먼의 적시타가 터졌다. 베츠가 홈 베이스를 밟았다.

10회말 대타 조쉬 벨이 진루타를 치며 주릭슨 프로파가 3루까지 진루했다. 트렌트 그리샴은 삼진 아웃으로 물러났다. 그리고 김하성이 2사 3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섰다. 하지만 김하성이 투수 앞 땅볼로 물러나며 다저스의 1-0 승리로 경기가 끝났다.

다저스는 107승 48패를 기록하며 팀 역사상 최다 승을 기록했다. 샌디에이고는 86승 69패로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2위다.

[사진 = AFPBBNews] 김건호 기자 rjsgh2233@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빈, '헉' 소리 나는 역대급 비키니 자태…"발리에서
그룹 원더걸스 출신 가수 유빈이 건강미 넘치는 몸매를 뽐냈다. 유빈은 4일 "발리에서 생긴 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발리의 수영장을 배경으로 연두색 비키니를 입은 채 밝은 표정을 짓고 있는 유빈의 모습이 ...
해외이슈
양자경, “‘에브리씽’서 성룡 부인으로 출연할 뻔했다” 고백[해외이슈]
42살 킴 카다시안, 9kg 감량후 “하루 2시간씩 운동” 빨래판 복근 완성[해외이슈]
‘가장 섹시한 남자’ 폴 러드, “‘앤트맨3’ 훈련 훨씬 더 어려웠다”[해외이슈]
‘식인취향’ 아미 해머,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재활 도와줬다” 감사인사[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