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안젤리나 졸리가 욕할까봐 걱정” 58살 브래드 피트, 연애 꺼리는 이유[해외이슈]
22-09-30 06:0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톱스타 브래드 피트(58)가 새로운 연애에 적극 나서지 않는 이유가 밝혀졌다.

페이지식스는 28일(현지시간) “브래드 피트가 모델 에밀리 라타이코프스키(31)와 공식적으로 사귀지는 않지만 함께 있는 것이 목격되었다”고 보도했다.

이어 “피트는 그들의 우호적인 관계를 낮게 유지하고 있다고 들었다. 왜냐하면 피트와 라타이코프스키는 둘 다 지저분한 공개적인 결별의 한가운데 있기 때문이다”라고 전했다.

한 소식통은 브래드 피트가 전 부인 안젤리나 졸리(47)의 분노를 사지 않기 위해 로맨스를 비밀로 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그는 “피트는 지난 몇 년 동안 조용히 데이트를 했다. 만약 진지한 여자친구가 있다면, 졸리가 아이들에게 자신을 욕할까 걱정한다"고 말했다.

2016년 이혼한 피트와 졸리는 가정 폭력 의혹, 격렬한 양육권 분쟁, 최근엔 프랑스 와이너리를 둘러싼 2억 5,000만 달러(약 3,592억)의 소송과 관련된 추악한 싸움을 벌이는 중이다.

라타이코프스키는 이달 초 별거 중인 남편 세바스찬 베어-맥클라드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했다. 남편이 바람을 피웠다는 의혹이 제기된 바 있다.

[사진 = AFP/BB NEWS]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강인 이적 확정!'…마요르카 스포츠 디렉터의 '확인 사
이강인이 올 시즌을 끝으로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라리가) 마요르카를 떠나는 것이 확정됐다. 이강인은 지난 겨울 이적시장에서 이적을 원했지만 무산됐다. 팀에 불만을 표시하기도 했다. 마요르카는 팀의 에이스를 시즌 도중 보내는 것을 끝까...
해외이슈
“브루스 윌리스 막내딸, 아버지 초기 치매진단 무시했다” 후회[해외이슈]
48살 디카프리오, 이번엔 28살 흑발 영국모델과 열애설 “모친에게도 소개”[해외이슈]
82살 알 파치노×79살 로버트 드 니로, “‘대부2’ 콤비의 늦둥이 사랑”[해외이슈](종합)
‘82살 늦둥이 아빠’ 알 파치노, 29살에 임신한 여친은 누구인가 “부잣집 딸”[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