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어신정!" 적극 어필…19년 만에 새역사, 정철원도 욕심 숨기지 못했다
22-09-30 03:4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대전 박승환 기자] "어신정(어차피 신인왕은 정철원)"

두산 베어스 정철원은 29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 시즌 16차전 원정 맞대결에 구원 등판해 1이닝 동안 투구수 22구, 1볼넷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수 많은 경기 중 한 번의 등판일 수 있지만, 이날 등판은 의미가 컸다. 정철원은 21번째 홀드를 수확, 지난 2007년 임태훈의 데뷔 첫 시즌 최다 홀드 기록을 뛰어넘고 KBO리그 새역사를 작성했다.

정철원은 당초 27일 새로운 기록을 작성할 수 있었다. 하지만 4-1로 앞선 상황에서 '동갑내기' 강백호(KT 위즈)에게 동점 스리런홈런을 허용하며 아쉽게 홀드 기록이 날아갔다. 하지만 후회는 없었다. 정철원은 당시로 돌아가더라도 직구 승부를 펼치겠다는 뜻을 드러냈고, 이틀 만에 신기록을 작성했다.

이날 정철원이 임태훈을 뛰어 넘고 새로운 기록을 쓰게 되면서 김인환(한화 이글스), 황성빈(롯데 자이언츠), 김현준(삼성 라이온즈) 등과의 '신인왕' 경쟁에서도 한 발 앞서 나갈 수 있게 됐다.

전례를 살펴보면 불펜 투수가 '신인왕' 타이틀 손에 넣는 것을 결코 쉽지 않다. 하지만 40년 KBO 역사에 새로운 기록을 쓴 만큼 야구 인생에서 단 한 번밖에 손에 넣지 못하는 타이틀과 근접한 것은 틀리없는 사실이다.

정철원도 신인왕 타이틀에 대한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정철원은 새로운 기록을 쓴 후 "나 말고도 경쟁자 분들이 확실히 좋은 타자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나는 끝까지 아프지 않고 열심히 던질 생각"이라고 말 문을 열었다.

계속해서 정철원은 "신인왕은 당연히 욕심이 난다. (곽)빈이가 매일 '어신정(어차피 신인왕은 정철원)'이라고 잘난을 많이 친다. 귀에 너무 멤돈다. 팬분들의 기대에 저버리지 않고 다 보여줄 생각으로 열심히 던지겠다"고 강조했다.

정철원은 올 시즌 1군에 데뷔해 불펜 투수로 무려 70이닝을 던졌다. 몸 상태에 문제는 없을까. 그는 "몸 상태는 좋다. 팬들은 당연히 걱정하실 수밖에 없다고 생가한다. 하지만 내년, 내후년 내가 보여드리면 된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KBO리그 새 기록을 쓴 뒤 정철원은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를 찾은 팬들로부터 '신인왕'이라는 열띤 응원을 들었다. 그는 "가장 유력하고 앞서고 있다고 하더라도 아직 경기가 많이 남았다. 그저 한 경기 한 경기 이긴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던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21홀드를 기록한 두산 베어스 정철원. 사진 = 두산 베어스 제공] 대전 = 박승환 기자 absolut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승기, '집사부2' 망설이는 이유? 후크엔터XSBS 공동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SBS '집사부일체' 시즌2 합류를 확정 짓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가 후크엔터테인먼트가 '집사부일체' 공동 제작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승기의 SBS '집사부일체' 시즌2 합류 불발설과 관련해...
해외이슈
‘파친코’ 고담어워즈 작품상 쾌거, 김민하는 수상 불발[해외이슈]
“남성 상대 성범죄 혐의” 케빈 스페이시, 스릴러 영화 캐스팅 “뛰어난 배우”[해외이슈]
“벤 애플렉과 결혼 취소하고 죽을 것 같았다”, 제니퍼 로페즈 솔직 고백[해외이슈]
21살 빌리 아일리시, “31살 제시 루더포드는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 뜨거운 애정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