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허재, 아들 허웅 vs 구단 선수 이종현 붙는다면? “어려운 선택이지만…” (‘당나귀 귀’)
22-10-02 20:5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허재가 아들과 구단 소속 선수 사이에서 어려운 선택을 했다.

2일 오후 방송된 KBS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구단주 허재가 창단식을 마친 뒤 선수들과 함께 식사를 했다.

이 자리에서 허재는 구단 소속 선수인 이종현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 모습을 본 전현무는 “진짜 궁금한 게 이종현과 허웅이 붙는다면 마음이 어떨 거 같냐. 인터셉트 당하고 그러면?”이라고 물었다.

그러자 허재는 “솔직하게? 반반일 거 같다”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허재의 애매한 대답에 스페셜 MC로 등장한 문경은은 “둘 중에 하나만 해야지”라고, 전현무는 “예능에 반반이 어딨냐”라고 핀잔을 줬다. 장윤정 역시 “무슨 통닭도 아니고”라며 거들었다.

이에 허재는 “그래도 종현이가 잘하길 바랄 거 같다. 우리 팀 선수니까”라고 대답했다.

전현무가 “아들이 블록 당했는데도?”라고 묻자 허재는 쿨하게 “승패는 가려야 될 거 아니냐”라고 말했다.

이 모습에 전현무가 “어려운 선택이다”라고 하자 허재는 “근데 왜 어려운 선택을 질문하냐”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사진 = KBS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방탄소년단, 올해도 '월드 와이드 아이콘'…대상 탔다! [
그룹 방탄소년단이 '2022 마마 어워즈(MAMA AWARDS)'에소 네 개 대상 중 하나인 '올해의 월드와이드 아이콘' 상을 올해도 수상하며 불참에도 존재감을 과시했다. 29일 오후 6시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CJ ENM 음악 시상식 '2022 마마 어워...
해외이슈
‘파친코’ 고담어워즈 작품상 쾌거, 김민하는 수상 불발[해외이슈]
“남성 상대 성범죄 혐의” 케빈 스페이시, 스릴러 영화 캐스팅 “뛰어난 배우”[해외이슈]
“벤 애플렉과 결혼 취소하고 죽을 것 같았다”, 제니퍼 로페즈 솔직 고백[해외이슈]
21살 빌리 아일리시, “31살 제시 루더포드는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 뜨거운 애정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