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문경은 “고려대한테 4년 동안 한 번도 진 적 없어” 라떼 토크에 허재 반격 (‘당나귀 귀’)
22-10-02 21:1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전 농구선수 문경은이 연세대학교 재학 시절 고려대에 한 번도 진 적이 없다고 밝혔다.

2일 오후 방송된 KBS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스페셜 MC로 등장한 문경은이 아무도 묻지 않은 라떼 토크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허재의 구단이 고려대 팀과 연습 경기를 앞둔 모습을 보고 문경은은 “이럴 때 라떼는 얘기해야 되는데”라며, “4년 동안 한 번도 안 졌다”라고 밝혔다.

문경은의 말에 모두 놀라워하면서도 “아무도 묻질 않았다”며 ‘갑’ 버튼을 눌러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자 허재는 “그렇게 따지면 라떼는 연고대한테 져본 적이 없다”라고 반격에 나서 폭소를 안겼다.

두 사람의 라떼 토크에 전현무는 “라떼 천국이냐”라며 어이없어 했다.

정말 져 본 적이 없냐는 질문에 허재는 “실업팀 외엔 져본 적이 없다”고 대답했다. 그러자 문경은은 “나는 실업팀도 이겼었다”라고 말해 다시 한번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

이에 전현무가 “두 분이 같이 붙은 적 있냐”고 묻자 문경은은 연세대 재학 시절 기아 소속이었던 허재와 경기를 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심지어 연세대가 승리했다고.

그러자 허재는 “우리는 지는 해였고 얘네들은 막 뜨고 있을 때였다”라며, “그리고 (나는) 기아 다니면서 8년간 7회 우승했는데”라고 당당하게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KBS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승기, '집사부2' 망설이는 이유? 후크엔터XSBS 공동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SBS '집사부일체' 시즌2 합류를 확정 짓지 못하고 있는 가운데,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가 후크엔터테인먼트가 '집사부일체' 공동 제작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승기의 SBS '집사부일체' 시즌2 합류 불발설과 관련해...
해외이슈
‘파친코’ 고담어워즈 작품상 쾌거, 김민하는 수상 불발[해외이슈]
“남성 상대 성범죄 혐의” 케빈 스페이시, 스릴러 영화 캐스팅 “뛰어난 배우”[해외이슈]
“벤 애플렉과 결혼 취소하고 죽을 것 같았다”, 제니퍼 로페즈 솔직 고백[해외이슈]
21살 빌리 아일리시, “31살 제시 루더포드는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 뜨거운 애정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