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이천수가 뽑은 가장 기대되는 한국 선수는 누구? “루키→에이스 될 것” (‘홍김동전’)
22-10-02 23:1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이천수가 2022년 카타르 월드컵에서 가장 기대되는 한국 선수로 황인범을 뽑았다.

2일 밤 방송된 KBS2TV 예능 프로그램 ‘홍김동전’에서는 이천수의 집을 찾은 김숙, 주우재, 백호, 정혁이 동전을 얻기 위해 퀴즈에 도전했다.

제작진이 낸 첫 번째 문제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에서 이천수가 뽑은 가장 기대되는 대한민국 선수를 맞추는 것. 단, 손흥민 선수는 제외한다고 밝혀 멤버들을 좌절하게 했다.

문제를 듣고 멤버들은 “좀 보고 올 걸”, “우리 왜 2002년 얘기만 했냐. 올해 걸 안 하고”라며 후회했다.

이 모습에 이천수는 “동전 하나 날이가겠다”라며 “이번 감독이 벤투다. ‘벤투의 황태자’라고 불리는 친구다”라고 힌트를 줬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축알못’ 멤버들이 감을 잡지 못하자 초성 힌트까지 제공했고, 백호는 “황인범 들어본 것 같다”며 황인범으로 가자고 제안했다.

백호의 말대로 멤버들은 황인범을 정답으로 적었고, 결국 정답을 맞힐 수 있었다.

이천수는 “(벤투 감독이) 4년 동안 빌드업 축구를 하는데 그거의 주축인 선수가 황인범이다”라며, “그 정도로 굉장히 중요한 선수인데 이번 월드컵에서는 황인범 선수가 루키에서 에이스가 되는 상황이 되지 않을까 이렇게 말씀드릴 수 있다”고 황인범을 뽑은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 = KBS2TV ‘홍김동전’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효린, 비비 머리채 잡았다…주먹질까지 무슨 일?
가수 효린이 가수 비비와 만났다. 29일 효린은 비비와 함께한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효린은 두 손으로 비비의 머리를 잡고 있고, 비비는 주먹을 꽉 쥐고 금방이라도 효린을 때릴 듯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두 사람 모두 이를 악물고 눈을...
해외이슈
‘파친코’ 고담어워즈 작품상 쾌거, 김민하는 수상 불발[해외이슈]
“남성 상대 성범죄 혐의” 케빈 스페이시, 스릴러 영화 캐스팅 “뛰어난 배우”[해외이슈]
“벤 애플렉과 결혼 취소하고 죽을 것 같았다”, 제니퍼 로페즈 솔직 고백[해외이슈]
21살 빌리 아일리시, “31살 제시 루더포드는 살아있는 가장 섹시한 남자” 뜨거운 애정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