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싱어송라이터 CITI, 소나기 감성의 '비가 오려나봐' 발표한다
22-10-06 09: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싱어송라이터 CITI(시티)가 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비가 오려나봐’를 발표한다. CITI의 신곡 '비가 오려나봐'는 서정적인 가사와 어우러지는 감미로운 기타 선율이 돋보이는 R&B곡이다. 그간 팝적인 느낌의 통통 튀는 사운드의 곡을 주로 발매해왔던 CITI의 색다르고 감성적인 면모를 엿볼 수 있다.

‘비’에 얽힌 이야기를 담담하게 풀어낸 가사와 CITI의 처연하고 부드러운 보이스, 마치 빗소리와 같은 청명한 기타 선율은 가을밤 내리는 소나기처럼 듣는 이의 귀와 마음을 촉촉하게 적셔줄 예정이다.

CITI가 공개한 앨범커버에는 곡의 주제와 어우러지는 ‘비’와 ‘연인’의 모습이 담겨있다. 마치 드라마의 한 장면과 같이 가슴 아린 사연이 가득 담겨 있는 듯 보여 지는 앨범커버 이미지는 앞으로 공개될 신곡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켜준다.

‘비가 오려나봐’는 ‘TALK’, ‘I CAN’T’, ‘오늘 하루만’ 등을 이은 CITI의 자작곡으로, 마지막 앨범이었던 ‘TALK’ 이후로 약 9개월 만에 발매하는 신곡이다.

그간 작사 작곡과 노래 연습 등으로 바쁜 하루하루를 보냈던 CITI가 새로이 발매하는 곡인 만큼 싱어송라이터로서의 CITI의 성장과 발전이 돋보인다. ‘비가 오려나봐’를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팬들을 만나게 될 CITI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 = 뮤직원컴퍼니 제공]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만취운전 공무원에 엄마 잃고 은둔하는 우등생 子…“징역
검찰이 만취 운전으로 7명을 사상케 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년 4개월을 선고받은 정부세종청사 공무원에 대해 항소심에서 징역 8년을 구형했다. 해당 사고로 아내를 잃은 남편은 재판부에 엄벌을 호소했다. 3일 세계일보 보도에 따르면 대전...
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내 콘서트는 성소수자에게 안전한 공간, 모든 차별 반대한다”[해외이슈]
“남편이 25살 여자와 바람 피웠지만” 나탈리 포트만, 아이들 봐서 참는다[해외이슈]
‘패션 브랜드 론칭’ 안젤리나 졸리 “재단사 채용합니다, 지원하세요”[해외이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유명 男배우가 나와 성관계하겠다고 협박”[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