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오나라 "소시 수영, 남친 정경호 편하게 해주는 스타일…나랑 비슷해" [MD인터뷰②]
22-11-30 14: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압꾸정' 주역 오나라가 배우 정경호 여자친구인 소녀시대 수영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오나라는 3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소격동 한 카페에서 마이데일리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영화 '압꾸정'으로 극장가에 출격했다.

오나라는 '압꾸정'에서 함께한 정경호와 마찬가지로 장기 열애 중인 바. 오나라는 뮤지컬배우 출신 김도훈과 22년째, 정경호는 소녀시대 멤버 겸 배우 수영과 10년째 핑크빛 사랑을 키워가고 있다.

이에 그는 "사실 연애를 오래 하다 보면 말이 필요 없다. 서로 다 안다. 지금쯤 어떤 과정에 있겠구나 싶어서 그런 거에 대해 깊은 얘기는 안 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나라는 "수영이 나 같더라. 긍정적이고 밝고 남자친구를 편하게 해주는 스타일이다. 서로가 서로를 믿고 풀어주는 게 비슷하다. 서로 불편하게 하면 오래 못 간다. 장기 연애는 서로의 시간을 존중해 주는 게 중요한 거 같다"라고 얘기했다.

그는 "저는 문제가 뭐냐면 20년이 넘어도 남자친구가 좋다. 그렇지 않으면 20년까지 만나는 건 불가능한 거다. 싫은데 억지로 만날 수 없으니까, 계속 좋으니까 만나는 거다. 남자친구랑 만나는 게 제일 재밌고 빨리 만나고 싶고 그 시간이 기다려지고 설렌다"라고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압꾸정'은 샘솟는 사업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마동석)이 실력 톱(TOP) 성형외과 의사 지우(정경호)와 손잡고 K-뷰티의 시조새가 된 이야기다.

[사진 = (주)쇼박스]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56세 미혼' 김승진, 연애 딱 한 번? '절식남' 된 사
가수 김승진이 솔로를 택한 이유가 밝혀졌다.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원조 국민 남동생으로 소녀팬들의 마음을 정복했던 80년대 하이틴 스타 김승진이 출연했다. 김승진의 어머니는 올해 56세인 아들...
해외이슈
‘킴 카다시안 결별’ 29살 코미디언, ‘하버드 출신 뇌섹녀’와 하와이 데이트[해외이슈]
조지 클루니×브래드 피트, 뉴욕서 영화 촬영중 “쌍둥이 같아”[해외이슈]
“팬들에게 가스라이팅 당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 분노 표출[해외이슈](종합)
‘피노키오’ ‘엘비스’ 톰 행크스, 최악의 남우주연×조연상 후보 “불명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