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조규성, 기성용 후배 되나…“셀틱 감독이 다음달 영입 직접 추진”
22-12-02 02: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런던 유주 정 통신원] 한국 대표팀의 공격수 조규성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영국에선 스코틀랜드 구단 셀틱 FC가 조규성 영입전에 참전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셀틱의 엔제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조규성에게 직접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앞서 한국시간 1일 영국 유명 대중 매체 더 선의 스코틀랜드판은 이 같은 소식을 단독 보도했다. 매체는 조규성이 지난달 28일 가나전에서 2골을 넣는 활약을 펼쳤다는 사실을 소개하며 “셀틱이 조규성 영입전에 이미 뛰어든 상황”이라고 전했다.

더 선에 따르면 셀틱은 당장 오는 1월 이적시장에서 조규성을 데려오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월드컵 전부터 조규성에게 눈독을 들여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스 출신인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호주 대표팀 감독을 거쳐 지난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일본 구단 요코하마 F. 마리노스를 이끌었다. 요코하마는 지난 2020년 2월 아시안 챔피언스 리그에서 조규성의 소속팀인 전북 현대 모터스와 맞붙었다. 당시 조규성의 활약에 포스테코글루 감독이 큰 인상을 받았다는 게 매체의 설명이다.

기성용의 친정으로도 잘 알려져 있는 셀틱엔 유달리 아시안계 선수가 많다. 현재 일본인 선수만 4명이 포진해 있다.

지난해 여름부터 후루하시 쿄고가 공격수로 활약 중이고, 지난 1월엔 가와사키 출신 하타테 리오와 감바 오사카의 이데구치 요스케가 새롭게 셀틱 유니폼을 입었다. 비슷한 시기 요코하마 출신 마에다 다이젠은 셀틱으로 임대 이적했다가 지난 7월 완전 계약을 맺었다.

기성용은 지난 2010년 1월~2012년 8월 셀틱에서 뛰었다. 그 사이 87경기에 출전해 11골 15도움을 올린 바 있다.

조규성이 손흥민, 황희찬 등과 함께 영국에서 활약 중인 한국 선수 대열에 합류할 수 있을지 많은 관심이 모인다. 일각에선 스페인 구단 발렌시아 역시 조규성에게 눈독을 들이고 있다는 주장도 나왔다.

이런 가운데 대표팀은 오는 3일 0시 포르투갈과 카타르 월드컵 H조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에서 반드시 이겨야 16강 진출 가능성을 넘볼 수 있다. 자력으로는 불가능하지만, 여전히 희망이 남아 있는 상황이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런던 유주 정 통신원 yuzuju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56세 미혼' 김승진, 연애 딱 한 번? '절식남' 된 사
가수 김승진이 솔로를 택한 이유가 밝혀졌다.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원조 국민 남동생으로 소녀팬들의 마음을 정복했던 80년대 하이틴 스타 김승진이 출연했다. 김승진의 어머니는 올해 56세인 아들...
해외이슈
‘킴 카다시안 결별’ 29살 코미디언, ‘하버드 출신 뇌섹녀’와 하와이 데이트[해외이슈]
조지 클루니×브래드 피트, 뉴욕서 영화 촬영중 “쌍둥이 같아”[해외이슈]
“팬들에게 가스라이팅 당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 분노 표출[해외이슈](종합)
‘피노키오’ ‘엘비스’ 톰 행크스, 최악의 남우주연×조연상 후보 “불명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