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프랑스 초비상...'에이스' 음바페 훈련 불참→8강전 결장?
22-12-07 07:1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병진 기자] 킬리안 음바페(프랑스)가 훈련에서 제외됐다.

프랑스는 11일 오전 4시(한국시간) 카타르 알코르의 알 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잉글랜드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8강전을 치른다.

프랑스는 덴마크, 호주, 튀니지와 함께 D조에서 조별리그를 치렀고 조 1위로 16강에 진출했다. 상대적으로 우세한 전력을 바탕으로 여유 있게 조별리그를 통과한 프랑스는 폴라드와 16강전을 치렀다. 프랑스는 폴란드와의 격차도 보여주며 3-1로 완파, 8강에 진출했다.

8강 상대는 잉글랜드다. 이번 경기가 프랑스의 진정한 시험대다. 가레스 사우스게이트 감독이 이끄는 잉글랜드는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노리고 있다. 주드 벨링엄, 부카요 사카 등 젊은 선수들을 주축으로 좋은 경기력을 보이고 있어 어느 때보다 기대가 크다.

중요한 경기를 앞두고 프랑스에 비상이 걸렸다. 에이스 음바페 훈련에 불참했다. 프랑스 축구협회에 따르면 음바페는 트레이닝 대신 실내에서 회복 훈련에 집중했다. 음바페는 대회 전 발목 부상을 당했으나 회복 후 월드컵에 나섰다.

음바페는 이번 대회에서도 엄청난 폭발력을 보여주고 있다. 조별리그에서 3골을 기록한 음바페는 16강전의 주인공이었다. 올리비에의 지루의 득점을 어시스트했고 후반전에는 멀티골을 성공시켰다. 환상적인 오른발 슈팅 두 번으로 절정의 감각을 확인할 수 있었다.

잉글랜드 레전드 리오 퍼디난드는 BBC를 통해 “음바페는 정말 빠르고 경기장에서 누구도 그를 막을 수 없을 것 같다. 엄청난 자신감이다. 그는 수비수를 불가능하게 만든다”라며 극찬을 했다. 다만 잉글랜드전을 앞두고 훈련에 불참하면서 프랑스 팬들의 걱정은 커지고 있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최병진 기자 cbj0929@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56세 미혼' 김승진, 연애 딱 한 번? '절식남' 된 사
가수 김승진이 솔로를 택한 이유가 밝혀졌다. 2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원조 국민 남동생으로 소녀팬들의 마음을 정복했던 80년대 하이틴 스타 김승진이 출연했다. 김승진의 어머니는 올해 56세인 아들...
해외이슈
‘킴 카다시안 결별’ 29살 코미디언, ‘하버드 출신 뇌섹녀’와 하와이 데이트[해외이슈]
조지 클루니×브래드 피트, 뉴욕서 영화 촬영중 “쌍둥이 같아”[해외이슈]
“팬들에게 가스라이팅 당했다”, 브리트니 스피어스 분노 표출[해외이슈](종합)
‘피노키오’ ‘엘비스’ 톰 행크스, 최악의 남우주연×조연상 후보 “불명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