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진선규 "♥박보경 저력 분명히 알아…나보다 훨씬 강렬한 배우 될 것" [화보]
23-01-28 04: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패션 매거진 엘르가 배우 진선규, 배우 박보경 부부의 커플 화보를 공개했다. 엘르 카메라 앞에 선 두 배우는 '찐' 부부다운 케미로 마치 첩보 영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아우라를 뿜어내 스태프들의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화보 촬영 후에는 솔직담백한 인터뷰가 이어졌다. 평소 어떤 콤비인지 묻자 두 사람은 "평범한데 평범하지 않다는 이야기를 듣는다. 왁자지껄하거나 튀지 않게 살아왔는데 다른 사람에게는 평범하게 보이지 않나 보다"라고 답했다. 더불어 대학시절 같은 극단에서 활동하며 서로를 알아본 순간에 관해 진선규는 "(박보경은)톡 쏘는 와사비 같은 사람이었다. 나에게 없는 매력에 끌렸다. 우리는 서로 부족한 걸 채워준다"고 답했다. 이어서 박보경은 "(진선규는)내가 장난을 치거나 돌직구를 날릴 때 리액션이 흥미로웠다. 늘 성실히 받아쳐줬다. 내 유머코드를 이해해주는 재미있는 선배였다"고 밝혔다.


다양한 작품으로 종횡무진 활약 중인 진선규와 드라마 '작은 아씨들'의 고수임 역을 계기로 커리어를 재구축한 박보경은 긴 세월 서로의 일을 지지하며 응원해온 사이다. 상대방이 지닌 저력에 관한 질문에 진선규는 "(박보경은)나보다 훨씬 더 연기도 잘하고 카리스마 있는 배우였다. 어쩌다 내가 먼저 대중에 알려졌지만 배우 박보경의 저력을 분명히 알고 있다. 나보다 훨씬 강렬한 배우가 될 것 같다"라고 답했다. 박보경은 "진선규라는 배우가 책임감 때문에 일하는 사람으로 살길 바라지 않는다. 계속 재미있게 하기만 바랐는데, 끊임없이 다른 경험을 선택하는 과정을 곁에서 보며 기뻤다. 그러면서 나도 연기를 다시 해보고 싶다고 마음먹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진선규, 박보경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2월호와 엘르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 = 엘르]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다현, 역시 '국악 트로트 요정'…'불후의 명곡' 우승
'국악 트로트 요정' 김다현이 25일 KBS 2TV ‘불후의 명곡’ 599회 ‘어리다고 얕보지 마’ 특집에 출연해 김유하, 오유진, 김태연, 전유진, 안율과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가요계 신동들의 불꽃 튀는 승부를 예고한 MC 신동엽은 “현숙을 잇는...
해외이슈
해리 스타일스, 31살 여배우와 도쿄 길거리서 뜨거운 키스 “브래드 피트 전 여친”[해외이슈]
‘앤트맨3’ 빌런 조나단 메이저스, 30살 여성 폭행혐의 체포 “잘못 없다” 부인[해외이슈]
‘해리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아빠된다, “5살 연상 여친 임신”[해외이슈]
‘오페라의 유령’ 앤드류 로이드 웨버 아들, 위암으로 사망 “향년 43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