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피노키오’ ‘엘비스’ 톰 행크스, 최악의 남우주연×조연상 후보 “불명예”[해외이슈]
23-01-27 10:0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할리우드 배우 톰 행크스가 미국 골든 라즈베리 시상식(The Razzie Awards)에서 최악의 남우주연상에 이어 최악의 남우조연상 후보에도 오르는 불명예를 안았다.


골든 라즈베리 측이 최근 발표한 최악의 남우주연상 후보에는 디즈니 ‘피노키오’의 톰 행크스를 비롯해 ‘모비우스’의 자레드 레토, ‘사마리아인’의 실베스터 스탤론, ‘마마듀크’의 피트 데이비슨, ‘좋은 애도’의 머신 건 켈리가 지명됐다.

‘필라델피아’ ‘포레스트 검프’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2회 수상에 빛나는 톰 행크스는 ‘엘비스’로 최악의 남우조연상에도 이름을 올렸다. 톰 행크스 외에도 ‘좋은 애도’의 피트 데이비슨, 모드 선, ‘블론드’의 자비에르 새뮤얼, 에반 윌리엄스가 포함됐다.


'엘비스'에서 톰 행크스는 엘비스 프레슬리(오스틴 버틀러)의 시작부터 끝까지 그의 인생을 움켜쥔 매니저 톰 파커 역을 맡았다. 톰 행크스는 실제 톰 파커의 모습을 구현하기 위해 보디 수트를 착용하고 머리엔 조형물을 덮는 등 5시간의 분장을 했다. 그러나 그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최악’의 타이틀을 얻었다.

최악의 작품상 후보는 디즈니 ‘피노키오’, ‘블론드’, ‘좋은 애도’, ‘왕의 딸’, ‘모비우스’가 선정됐다.

한편 골든 라즈베리는 영화 '파히어스타터'의 12살 배우 라이언 키에라 암스트롱(Ryan Kiera Armstrong)을 후보에 올렸다가 뭇매를 맞았다.

파문이 확산되자 골든 라즈베리 측은 25일(현지시간) 공식 트위터에 "라이언 키에라 암스트롱을 최종 투표에 포함시키지 않을 것이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골든 라즈베리상'은 최고의 영화를 기리는 '아카데미상'을 패러디 하여 1981년 작가 존 윌슨이 '영화값 1달러도 아까운 영화'를 뽑자며 시상하기 시작했다. 올해는 3월 11일 수상자를 발표한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워너브러더스, 디즈니]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연경 "전 세계 남녀 배구 선수 통틀어 연봉 1위. 백지
'세계 여자 배구 랭킹 1위' 배구황제 김연경이 연봉에 대해 입을 열었다. 김연경은 지난달 31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하 '유퀴즈')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연경은 "튀르키예에서 뛸 때 전 세계 남녀 배...
해외이슈
“브루스 윌리스 막내딸, 아버지 초기 치매진단 무시했다” 후회[해외이슈]
48살 디카프리오, 이번엔 28살 흑발 영국모델과 열애설 “모친에게도 소개”[해외이슈]
82살 알 파치노×79살 로버트 드 니로, “‘대부2’ 콤비의 늦둥이 사랑”[해외이슈](종합)
‘82살 늦둥이 아빠’ 알 파치노, 29살에 임신한 여친은 누구인가 “부잣집 딸”[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