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맨유, 케인 버리고 '화제의 FW' 찜했다…이적료 1344억↑ 준비
23-02-03 18:1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용재 기자]겨울 이적시장이 끝난 지 얼마 지나지 않았지만 벌써부터 여름 이적시장 최대어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여름에 EPL 최고 공격수 중 하나인 해리 케인(토트넘) 영입을 시도한다는 보도가 최근 이어졌다. 맨유가 케인을 품어 진정한 강호의 반열에 다시 올라서고, 케인 역시 맨유에서 무관의 한을 풀 수 있다는, 윈-윈 전략이다.

하지만 맨유의 공격수 영입 방향이 달라졌다. 케인보다 더 집중하는 공격수가 등장했다. 바로 현재 유럽에서 가장 뜨거운 주목을 받고있는 화제의 공격수다. 그는 나폴리를 세리에A 1위로 이끌고 있는 공격수 빅터 오시멘이다. 그는 현재 14골로 세리에A 득점 1위를 질주하고 있다.

미국의 'ESPN'은 3일(한국시간) "맨유가 여름 이적 시장에 영입할 선수를 찜했다. 바로 오시멘이다. 맨유는 오시멘 영입을 위해 큰돈을 쓸 것이다. 오시멘 영입을 위해서 최소 1억 유로(1344억원)가 필요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어 이 매체는 "맨유는 당초 케인 영입을 고려했다. 하지만 올 시즌 오시멘의 활약에 반한 맨유는 케인을 제쳐두고 오시멘을 공격수 영입 목록 1순위에 이름을 올려놨다. 지난 여름 엘링 홀란드,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등 정상급 공격수들이 모두 팀을 옮겨 지금 남은 선수가 별로 없다. 그 중 핵심이 오시멘"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 매체는 "나폴리는 1억 유로 이하로 오시멘을 이적시키지 않을 것이다. 때문에 맨유는 더 높은 가격을 부를 수도 있다. 맨유와 함께 파리 생제르맹 역시 오시멘을 간절히 원하고 있는 상황이라 오시멘 이적료가 더욱 올라갈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최용재 기자 dragonj@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다현, 역시 '국악 트로트 요정'…'불후의 명곡' 우승
'국악 트로트 요정' 김다현이 25일 KBS 2TV ‘불후의 명곡’ 599회 ‘어리다고 얕보지 마’ 특집에 출연해 김유하, 오유진, 김태연, 전유진, 안율과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가요계 신동들의 불꽃 튀는 승부를 예고한 MC 신동엽은 “현숙을 잇는...
해외이슈
해리 스타일스, 31살 여배우와 도쿄 길거리서 뜨거운 키스 “브래드 피트 전 여친”[해외이슈]
‘앤트맨3’ 빌런 조나단 메이저스, 30살 여성 폭행혐의 체포 “잘못 없다” 부인[해외이슈]
‘해리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아빠된다, “5살 연상 여친 임신”[해외이슈]
‘오페라의 유령’ 앤드류 로이드 웨버 아들, 위암으로 사망 “향년 43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