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임형준 "발품 팔러 나왔는데 '카지노'보다 연기 더 많이 해" 폭소 [홈즈]
23-03-26 13: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그룹 god 멤버 데니안과 손호영, 배우 임형준이 매물 찾기에 나선다.

26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첫 주택살이를 꿈꾸는 4인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홈즈’ 애청자라고 밝힌 의뢰인 가족은 방송을 보면서 꿈꿔온 부모님의 주택 로망을 이뤄드리고 싶어 아들이 직접 의뢰했다고 전한다. 현재 20년째 한 아파트에서 거주하고 있으며, 안전하고 아름다운 곳에서 첫 주택살이를 꿈꾼다고 말한다. 희망 지역은 경기도 용인시와 광주시로 주변 인프라와 교통이 편리한 곳으로 바랐다. 방 3개 화장실 2개 이상을 희망하며, 부부 공통취미인 목공을 할 수 있는 작업 공간과 작은 마당을 원했다. 예산은 매매가 8억 원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복팀에서는 god의 데니안과 손호영, 장동민이 경기도 광주시로 출격한다. 총 12세대의 단독주택 단지로 2022년 준공됐으며, 무엇보다 관리사무소가 있어 아파트처럼 관리가 잘된다고 소개한다. 통창이 반겨주는 넓은 거실 너머로 프라이빗 테라스가 등장해 눈길을 끈다. 마운틴 뷰를 가까이에서 감상할 수 있는 것은 기본, 건물 아래로 시냇물이 흘러 힐링 장소로 손색이 없다고 한다.

장동민은 이번 매물의 가장 큰 특징으로 넉넉한 사이즈의 방이 4개, 화장실이 3개인 점과 3층에 자리한 드넓은 야외 베란다를 손꼽아 자신감을 내비친다는데, 의뢰인의 선택에 귀추가 주목된다.

덕팀에서는 임형준과 김숙이 경기도 용인시로 출격한다. 용인시에 도착한 임형준은 “2년 전, 용인시에서 마지막으로 발품을 팔고, 팀이 패배해 ‘홈즈’에서 쫓겨났다”고 고백한다. 이어 “오늘은 제대로 복수의 칼을 갈고 나왔다. 제대로 보여주겠다”며 남다른 출연 각오를 밝힌다.

두 사람이 소개한 매물은 2021년 준공된 타운하우스로 도시가스를 사용하고, 초대형 벙커 주차장, 탁 트인 넓은 마당이 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김숙과 임형준은 집 안을 둘러보던 중 욕실의 샤워부스를 발견하고는 어김없이 ‘샤워부스 챌린지’에 도전한다. 뮤지컬 배우로도 활약한 임형준은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스튜디오의 코디들을 놀라게 하는 것은 기본, 노래 장르까지 재치 있게 바꿔 불러 박수를 받았다고 한다. 발품을 마친 임형준은 드라마 ‘카지노’ 때보다 연기를 더 많이 했다고 털어놔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번 주 파도파도 ‘홈서핑’ 코너에서는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유럽 체크인 하우스’를 파본다. 유럽감성 인테리어의 끝판왕으로 불릴 정도로 공간별 감각적인 인테리어가 눈길을 끈다. 집안을 관통하는 아치형 유리 중정을 중심으로 유럽에서 직접 공수해온 각종 소품까지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고 전해져 기대를 높인다.

첫 주택살이를 꿈꾸는 4인 가족의 보금자리 찾기는 26일 밤 10시 45분 MBC ‘구해줘! 홈즈’에서 공개된다.

[‘구해줘! 홈즈’를 통해 매물 찾기에 나서는 임형준. 사진 = MBC]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지방 갈 바엔 차라리 노는게 낫다?” 쉬는 의사만 8천명
“전문의 자격을 갖고도 일 안하는 의사가 7972명?” 이는 65세 이상 전문의만 조사한 수치다. 절반에 가까운 인력이 활동을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제는 지방에선 의사가 터무니 없이 부족하다는 데에 있다. 고령의 의사 인력을 거부...
해외이슈
“25살 법칙은 진리” 디카프리오, 이번엔 22살 모델과 요트 파티[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매티 힐리, 공연중 남성 경비원과 키스 “양성애자야?”[해외이슈]
“남편이 25살 여성과 불륜 저질렀지만” 나탈리 포트만, 활짝 웃는 모습 포착[해외이슈](종합)
51살 자레드 레토, 27살 미모의 모델과 열애 “독일서 데이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